방광통증증후군(간질성 방광염)은 현재까지 원인이 완전히 밝혀져 있지 않은 방광의 비감염성 염증상태로, 한번 증상이 있은 후에 증상이 호전 악화를 반복하기도 하고 몇 년에 걸쳐 서서히 진행되기 때문에 진단이 늦고 경우에 따라서는 심리적인 원인으로 오진하기도 합니다.

이런 증상이 있다면 당신도 간질성 방광염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 소변은 자주 본다.
  • 방광이 충만 되면 아랫배에 통증이 있고 소변을 보면 이러한 증상이 사라진다.
  • 소변을 참기 어렵다.
  • 밤중에 자다가 깨서 두 번 이상 소변을 본다.
  • 질, 골반, 아랫배, 외부성기에 설명하기 어려운 통증, 무거운 느낌이 있다.
  • 요로 감염에 대한 검사, 그와 다른 비뇨기과 질환, 종양, 성 전파성 질환에 대한 검사가 정상이다.(약간의 혈뇨가 있는 경우도 있다.)
  • 성교통증이 있다.

최근 들어서는 AUA(미국비뇨기과학회) 등에서 이 질환의 가장 큰 특징이 요로감염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방광 및 요도, 골반 등에 통증 및 불편감을 느끼는 상황 자체이므로 간질성 방광(Interstitial cystitis)보다 넓은 개념으로 방광 통증 증후군(Bladder pain syndrome)이라고 부르고, 관련 증상을 느끼는 환자군에게 좀더 적극적으로 적절한 진단을 받을 수 있게 하자고 개념화하여, 다른 원인 없이 하부요로증상과 관련된 6주 이상의 통증인 경우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원인

아직 정확한 원인은 밝혀져 있지 않지만 몇 가지 의심되는 원인이 있는데,
그 중 하나가 방광 점막의 방어막이 망가져서 발생한다는 가설입니다. 방어막이 무너짐으로 해서 소변내의 화학물질이 방광신경을 자극하고 일부에서는 화학물질이나 음식물에 대하여 알러지 반응이 있는 경우도 있습니다. 두 번째는 세균감염에 의한 자가면역반응이고 세 번째는 방광에 검출 되지 않는 세균감염이 있다는 주장, 네 번째가 감각 신경 예민도 증가입니다.

진단

다른 요로계 질환과 증상이 중복되므로 세균성 방광염과 방광종양, 방광결핵, 성 전파성 질환, 자궁내막증, 질감염, 골반근육 이완 증후군 등의 다른 질환을 배제하고 방광경검사를 하여 특징적인 출혈 소견으로 진단합니다. 때로는 방광조직검사가 확진 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수도 있으며, 그 외에도 요즘에는 방광에 특별한 이온수(K용액)를 주입하여 방광 자극을 유발해 보는 검사도 있습니다.

치료

  • 행동치료, 음식조절
  • 경구 복용 약제 (Amitriptyline, hydroxyzine, PPS(pentosane polysulfate), cimetidine및 통증 완화를 위해서는 중추신경계 진통제 등)
  • 방광 내 약물 주입요법(DMSO, heparin, Iaruril)
  • 수술: 방광 수압확장술 (Hydrodistention), 경요도적 내시경 소작술 (Transurethral coagulation), 방광내 보톡스주입 (Intradetrusor botulinum toxin A)
혈뇨의 진단과 치료방법
혈뇨의 원인과 증상
혈뇨란?
헤르페스
피임 상식
트리코모나스
클라미디아
콘딜로마
질염
자궁암 검진

의료진 소개

-e1560690653169.png
김경희
대표원장
LJK_92901111.jpg
채지윤
원장
.png
이경
원장
ENG
CHN
JPN
RUS